과감해

    산리툰의 조용한 구석에 있는 여긴 중국 남서부의 강한 맛들이 새롭게 조명받는 곳.

    크리에이터 황차오의 주의 깊은 감독 아래, 전통적인 요리들이 캐쥬얼하면서도 고급스런 이 곳에서 현대화 됬다. 그래 맞아, 캐쥬얼한 고급요리 (꾸밈 없는 고품질의 음식이라고 하면 되겠다). 클래식하면서도 과감한 맛의 고추, 알 후추, 그리고 마늘이 모험심 가득한 입맛을 돋구고 만족시키는 멋진 요리들과 같이 어우러지는 걸 찾아볼 수 있다. 강추하는 메뉴: 침샘 자극하는 치킨, 찹쌀 돼지갈비, 단단국수, 그리고 물에 데친 생선.

    Transit은 옛것과 새것 사이에서의 쾌거. 이제 그만 가드를 내리고, 이 쿨내나고 신선한 쫄깃쫄깃한 것들을 받아들여.